분양블로그

본문 바로가기


분양블로그

워라밸 트렌드와 부동산시장의 변화 간단하게 알아볼까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리서치팀 작성일18-10-22 17:43 조회97회

본문

 


 

워라밸 트렌드와 부동산시장의 변화 간단하게 알아볼까요?

 

안녕하세요~ 청주 뉴한마음 최이사 입니다 ^^

더운날씨 건강유의 하시고

7월 한달도 소중한 분들과 즐겁고 평안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워라밸 트렌드와 부동산시장의 변화 간단하게 알아볼까요?

 

 


 

"

주 68시간 -> 주 52시간 7월 근로기준법 개정                                                      

 

최근 소확행, 워라밸, 숲세권 등 주말과 저녁이 있는, 자연과 조화를 이루는 라이프 트렌드가 거세지고 있는데요. 더불어 근로기준법 개정안이 7월부터 시행되고 워라밸(work and life balance) 삶을 추구하는 현상이 확대되고 있습니다. 유행처럼 워라밸을 타이틀로한 프로그램이나 책들도 쏟아지고 있을정도로 사회적으로 여가생활을 누리는 것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습니다. 이처럼 부동산 시장에서도 주 52시간 근무시작, 근로기준법 개정으로 인해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예컨대, 쾌적한 자연환경과 욜로라이프, 여가 생활을 누릴 수 있는 주거환경을 지향하게 되고, 분양 또한 이러한 트렌드를 따라가고 있는 추세입니다.

 

 


 

 

 

과거에는 일반적으로 교통, 상업, 개발호재등을 누릴 수 있는 소위 말하는 프리미엄이 붙는곳, 미래 투자가치가 좋은 곳을 선택하는 것이 대부분이었습니다. 이는 부동산의 특성상 당연한 것이지만, 과거와는 다르게 이제는 이러한 요건들은 필수적으로 충족하면서 그와 동시에 라이프스타일 + 라이브밸류를 선호하는 경향이 짙어지고 있습니다. 주말과 저녁을 즐길 수 있는 환경적 요인이 중요시 되면서 여가생활과 휴식을 취할 수 있고,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는 주거환경으로의 관심이 더 커지고 있는 것이죠. 전국적으로 이러한 추세이니 앞으로의 분양, 개발 트렌드도 워라밸 트렌드를 따라갈 것으로 보입니다.

 

 


 

최대 법정근로시간이 기존의 68시간에서 52시간으로 근로기준법 개정이 7월 시행되며, 일명 워라밸이라 불리는 저녁과 주말의 여유를 지향하는 트렌드가 거세지고 있습니다. 워라밸이란 워크 앤 라이프 밸런스로 일과 삶의 균형을 추구하는 삶의 풍조인데요. 직장인들이 퇴근 후의 삶 그리고 여가생활을 누리는 것을 지향하게 되면서 이러한 사회적 현상이 부동산 시장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는 것입니다. 쾌적한 자연환경 + 여가 생활을 누리기 좋은 환경이 있는 단지들이 선풍적인 인기를 끄는 이유입니다. 숲세권과 워라밸 트렌드과 부동산 시장에도 빠른 영향을 끼치고 있는 셈입니다. 때문에 올해 상반기에는 분양 시장에서도 이러한 바람이 불었고 금융결제원 자료를 바탕으로 살펴보면 2018년 상반기의 전국 1순위 마감단지 집계결과 공통점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 바로 주변이 자연환경과 조화를 이룬 녹지가 풍부한 곳이거나 혹은 여가생활을 누리기 좋은 곳, 퇴근 후 혹은 주말에 즐기기 좋은 문화생활시설이 집중된 문화 인프라가 뛰어난 곳이 1순위 마감에 성공했다는 공통점을 가지고 있을정도로 워라벨 풍조가 부동산시장에도 많은 영향을 끼친 것입니다. 

 

 

오늘도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즐겁고 평안한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출처] 워라밸 트렌드와 부동산시장의 변화 간단하게 알아볼까요?|작성자 New한마음 최이사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 이용약관 위치기반서비스 고객센터

㈜와이즈앤트

 대표 : 최형강  사업장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벚꽃로 254, 409호(가산동, 월드메르디앙 벤처센터)
 사업자번호 : 131-86-68157  전화 : 070-4289-8715  팩스 : 02-501-0045  서비스담당자 : 김현성  고객센터전화 : 070-4454-0940
   
COPYRIGHT(C)2018 BUNYANG EZ. ALL RIGHTS RESERVED.
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